판문점에서 북한군과 맞담배 피우던 시절